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라디오스타’ 조혜련, 알고 보니 과거 국민배우 송일국의 연기 선생님이었다?!

민강일 기자 | 기사입력 2022/11/16 [10:35]

‘라디오스타’ 조혜련, 알고 보니 과거 국민배우 송일국의 연기 선생님이었다?!

민강일 기자 | 입력 : 2022/11/16 [10:35]

 

 

개그우먼 조혜련이 ‘라디오스타’에 출연해 과거 국민배우 송일국의 연기 선생님이었다고 밝혀 관심을 모은다.

 

오늘(16일) 밤 11시 10분 방송 예정인 고품격 토크쇼 MBC ‘라디오스타’(기획 강영선/연출 이윤화)는 송일국, 배해선, 정동원, 조혜련, 트릭스가 출연하는 ‘지치면 가만 안 두겠어~’ 특집으로 꾸며진다.

 

KBS 공채 10기 개그우먼으로 데뷔한 조혜련은 각종 예능 프로그램에 출연해 차진 입담과 매운맛 토크를 선보이며 시청자들에게 웃음을 선사하고 있다. 이어 예능을 넘어 연극, 뮤지컬까지 오가는 등 지치지 않는 체력을 자랑하고 있다.

 

‘라디오스타’를 재방문한 조혜련은 ‘반인반수’(연예인+운동선수) 라이프를 살고 있다고 이야기해 MC들의 관심을 사로잡는다. 그는 최근 ‘이것’을 시작했다고 전해 궁금증을 유발한다. 이어 조혜련은 한 예능을 촬영하면서 뜻밖의 할리우드 배우 닮은꼴에 등극해 ‘대포형’이라는 별명을 얻게 된 비하인드를 들려준다.

 

이날 조혜련은 지난 2005년에 발표한 히트곡 ‘아나까나’가 결혼식장에서 인기 축가가 됐다고 전하면서 역주행하게 된 비화를 털어놓는다. 여기에 절에서 ‘아나까나’를 열창하게 된 사연까지 밝힌다고 해 궁금증을 자아낸다.

 

그런가 하면, 조혜련은 사극 드라마 ‘주몽’으로 국민배우로 등극한 송일국의 연기 선생님이었던 사실을 공개해 모두를 깜짝 놀라게 만든다. 송일국은 “지금 이 자리까지 오게 만든 분”이라고 덧붙여 과연 두 사람의 인연을 향한 궁금증을 치솟게 만든다.

 

연기 사제지간 조혜련과 송일국의 인연에 대한 자세한 이야기는 오늘(16일) 수요일 밤 11시 10분에 방송되는 ‘라디오스타’를 통해 만날 수 있다.

 

한편, ‘라디오스타’는 MC들이 어디로 튈지 모르는 촌철살인의 입담으로 게스트들을 무장해제시켜 진짜 이야기를 끄집어내는 독보적 토크쇼로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사진제공>MBC ‘라디오스타’

  • 도배방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