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뉴스 > 사회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종합뉴스
사회
차인표-서경덕, 도쿄 중심부에 아리랑광고 또 올리다
기사입력: 2012/09/17 [11:50] 최종편집:
트위터 페이스북

지난 7월 뉴욕 타임스스퀘어에 아리랑 광고를 올려 화제를 불러 일으킨 한국 홍보 전문가 서경덕 성신여대 교양교육원 교수가 이번에는 도쿄 중심부에 아리랑 광고를 또 올려 눈길을 끌고 있다.

 
‘DO YOU HEAR?'이라는 제목의 이번 30초짜리 광고는 17일부터 하루 유동인구 5만명의 도쿄 내 신오쿠보역 주변 K-PLAZA의 대형 전광판에 하루 50번, 한달간 총 1천5백번을 상영한다. 특히 이번 전광판은 음향이 나와 아리랑을 직접 들려줄수 있는게 특징이다.

 
광고를 기획한 서 교수는 “중국이 최근 아리랑을 중국 무형유산으로 등재하는 등 ‘문화공정’을 시작했다. 이에 맞서 우리의 음악인 ‘아리랑’을 지켜나가고 또한 세계인들에게 널리 알리고자 광고를 제작했다”고 밝혔다.

 


 
특히 서 교수는 “이번 광고의 가장 큰 특징은 각계 유명인사 분들이 자발적으로 많이 참여했다. 차인표, 안성기, 박찬호 등이 무료로 광고에 출연하여 우리나라의 대표 음악인 아리랑을 세계에 홍보하고자 의기투합 했다”고 덧붙였다.

 
이에대해 차인표는 “K-pop이 요즘 전세계에 널리 퍼져나가고 있을때 우리의 대표 전통음악인 아리랑을 함께 널리 알린다면 우리나라의 문화 이미지를 상승시키는데 도움이 될 것 같아 이번 아리랑 광고에 함께했다"고 전했다.

 
지난해 뉴욕 타임스스퀘어와 런던 피카딜리서커스에 아리랑 광고 1탄을 올렸었던 서 교수는 “이번 아리랑 광고 2탄은 뉴욕, 도쿄 뿐만이 아니라 광고파일을 유튜브와 트위터 등을 통해 세계 젊은이들에게 실시간으로 널리 알리고 있는 중이다”고 말했다.

 
특히 그는 “지금까지 타임스스퀘어에 독도 및 동해, 비빔밥, 아리랑 등 6차례 광고를 집행했다. 이런 컨텐츠를 모아 내년에는 국가단위로는 세계 최초로 타임스스퀘어에 ‘대한민국 전용 광고판’을 세우는게 목표다”고 향후 계획을 밝혔다.

 
한편 이번 광고는 지난 6월 경기도, 수원시, 경기도문화의전당이 함께 주최한 ‘또하나의 애국가-아리랑 아라리요’ 페스티벌의 장면을 활용해 제작됐고 광고비 전액을 후원했다.

[K-스타저널 최주연 기자] 보도자료 및 취재요청 4betterworld@naver.com

최주연 기자 최주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스타저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인쇄하기메일로 보내기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배너
광고
스타화보
김요한, 우월한 교복핏+청량미소 순정만화 비주얼 과시!
메인사진
(스타저널=조은설 기자) 가수 겸 배우 김요한이 최근 신규 모델로 광고촬영 ... / 조은설 기자
엔플라잉, 보헤미안 매력 담긴 화보 공개
메인사진
밴드 엔플라잉이 보헤미안 스타일의 매력이 담긴 화보를 공개했다. 엔플라잉 ... / 정다운 기자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