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연예
‘유령을 잡아라’ 첫 티저 공개!
생동감 甲 ‘지하철 경찰대 24시’
기사입력: 2019/07/28 [15:27] 최종편집:
트위터 페이스북

 

tvN 새 월화드라마 유령을 잡아라가 마침내 베일을 벗었다.

 

 

 

8 26() 9 30분 첫 방송 예정인 tvN 새 월화드라마 유령을 잡아라’(연출 신윤섭/극본 소원-이영주/제작 로고스필름/기획 스튜디오드래곤)첫 티저가 공개됐다.

 

 

 

유령을 잡아라첫차부터 막차까지! 우리의 지하는 지상보다 숨 가쁘다!’ 시민들의 친숙한 이동 수단 지하철! 그 곳을 지키는 지하철 경찰대가유령으로 불리는 연쇄살인마를 잡기 위해 사건을 해결해가는 상극콤비 밀착수사기.

 

 

 

▲ tvN 새 월화드라마 '유령을 잡아라'의 티저화면     © 정다운 기자

 

 

공개된 영상에는 지상보다 숨가쁜 지하이자 친숙한 일상의 공간, 지하철의 생동감 넘치는 24시간이 담겨 시선을 강탈한다. 새벽 5시 첫차부터 막차까지 어디서도 볼 수 없었던 리얼한 지하 세계, 몰카-소매치기 등 각종 생활 밀착형 범죄와 사건사고가 눈길을 끈다. 지금껏 드라마 소재로는 잘 다뤄지지 않은 새로운 공간, 지하철에 초점을 맞춘 신선한 시도는 유령을 잡아라에서 펼쳐질 스토리에 대한 흥미를 더욱 북돋는다.

 

 

 

특히 지하철 경찰대문근영(유령 역)-김선호(고지석 역)는 번뜩이는 매의 눈으로 누군가를 예의주시하며 환상의 케미를 예고한다. 분위기는 달라도 예리함이 닮은 두 사람의 모습이 궁금증을 자아낸다. 무엇보다 수도권 기준 지하철역 681, 일일 이용객 720만명. 일상의 공간, 각종 범죄가 도사리는 지하철. 그 곳의 안전을 책임지는 나는, 지하철 경찰대다라는 문근영의 내레이션을 통해 두 사람이 지상보다 숨가쁜 지하에서 상극 콤비로 선보일 활약과 케미, 신선한 시너지가 벌써부터 예비 시청자들의 설렘을 유발한다.

 

 

 

유령을 잡아라첫 티저가 공개된 후 각종 SNS 등에서는 본방사수 달려볼게요”, “근영씨 목소리로 듣는 첫 티저! 넘 좋아요”, “기대 중. 지하철 소재로 한 것도 특색 있네”, “각 잡고 본 방 기다린다”, “두 사람의 케미 기대됩니다~ 빨리 시작했으면 좋겠네요”, “역시 내 배우들! 문근영-김선호 연기 합을 볼 수 있다니등 댓글이 올라와 드라마를 향한 팬들의 기대를 엿보게 했다.

 

 

 

tvN 새 월화드라마 유령을 잡아라는 ‘60, 지정생존자후속으로 8 26() 9 30분 첫 방송 예정이다.

 

정다운 기자 정다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스타저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메일로 보내기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스타화보
김요한, 우월한 교복핏+청량미소 순정만화 비주얼 과시!
메인사진
(스타저널=조은설 기자) 가수 겸 배우 김요한이 최근 신규 모델로 광고촬영 ... / 조은설 기자
엔플라잉, 보헤미안 매력 담긴 화보 공개
메인사진
밴드 엔플라잉이 보헤미안 스타일의 매력이 담긴 화보를 공개했다. 엔플라잉 ... / 정다운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