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연예
이지안 “너무 예뻐 보여 미치겠다”
기사입력: 2019/08/14 [12:42] 최종편집:
트위터 페이스북
▲ 방송 캡처     © 최미령 기자


(스타저널=최미령 기자) 이지안이 개명 이유를 밝혔다.

 

13일 방송된 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애서는 배우 이병헌의 동생이자 1996년 미스코리아 진 이지안이 출연했다.

 

그는 "오랜만에 꾸미고 나왔더니 (나 자신이) 너무 예뻐 보여서 미치겠다. 예뻐 보여서 너무 힘들었다"고 말했다.

 

이지안은 미스코리아 선발 때의 이름인 '이은희'에서 이름을 바꾼 이유에 대해 "일이 잘 풀리지 않아 사주를 보러 갔는데 가는 곳마다 이름이 안 좋다고 하더라"고 밝혔다.

 

이어 이지안은 "문제는 지금 이름도 안 좋다고 한다"라며 즉석에서 좋은 이름을 지어달라고 요청했고, 이에 MC들은 '이탈리아'라는 이름을 추천했다.

 

이지안은 오빠인 배우 이병헌에 대해서도 언급했다. 이지안은 "제 친구들이 오빠 때문에 우리 집에 오는 걸 두려워했다. 오빠가 저한테만 잔소리 하는 게 아니라 친구들에게까지 잔소리했던 것이다. 사람을 귀찮게 한다"고 폭로해 웃음을 안겼다.

최미령 기자 최미령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스타저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메일로 보내기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스타화보
AOA 찬미, 책과 함께한 내추럴 화보 공개
메인사진
AOA 찬미가 독서에 대한 깊은 속내를 드러냈다.찬미는 민음사 격월 문학잡지 ... / 정다운 기자
배우 정해인, 무드 있는 감성 화보로 에스콰이어 3월호 커버 장식!
메인사진
정해인은 밝은 컬러의 의상과 가벼운 소재감을 가진 착장으로 봄의 기운을 ... / 조은설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