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연예
‘악플의 밤’ 주영훈, 첫 등장부터 ‘악플계 시조새’ 포스 폭발!
주영훈 “나에게 악플 달리는 이유 안다”
기사입력: 2019/09/05 [10:49] 최종편집:
트위터 페이스북

 

주영훈이 JTBC2 ‘악플의 밤첫 등장부터 악플계 시조새포스를 폭발시킨다.

 

 

 

악플을 양지로 꺼내 공론화시키는 과감한 시도로 온∙오프라인을 뜨겁게 달구고 있는 JTBC2 ‘악플의 밤’(연출 이나라)스타들이 자신을 따라다니는 악플과 직접 대면해보고, 이에 대해 솔직한 속내를 밝히는 '악플 셀프 낭송 토크쇼.오는 6() 방송될 12회는 작곡가 겸 방송인 주영훈과 가수 노라조가 출연, 개성블록버스터답게 재치 있는 입담과 넘치는 끼로 안방극장 1열에 앉은 시청자들에게 흥 넘치는 불금을 선사할 예정.

 

 

▲ JTBC2 '악플의 밤'에 출연하는 작곡가 주영훈과 노라조     © 정다운 기자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주영훈-노라조는 클라스가 남다른 연예계 맛집다운 독보적 텐션을 뽐내며 스튜디오를 뒤흔들었다. 그 중 주영훈은 악플의 밤첫 등장부터 악플계 시조새’, ‘악플 대마왕’, ‘원조 악플의 핵’, ‘악플사의 살아있는 유물타이틀에 걸맞은 솔직한 면모로 4MC 신동연-설리-김숙-김종민의 두 눈을 뜨악하게 만들었다는 후문.

 

 

 

주영훈은 현존하는 연예인 중 제일 비호감이라는 악플러에게 싫어하는 거 인정. 취향 리스펙트라고 거침없이 말하는가 하면 경솔의 아이콘이라는 악플을 향해 “경솔한 오해가 아니고 경솔한 스캔들. 내가 경솔하긴 하다라며 스태프의 두 귀까지 의심하게 하는 파격적인 셀프 자기뼈 때리기로 모두의 이목을 단숨에 집중시켰다.

 

 

 

또한 주영훈은 저작권료? 입에 풀칠할 정도라며 155억 저작권료에 대한 진실을 밝히며 과거 엄정화, 터보, 코요태, 심신 등 메가 히트곡을 탄생시킨 스타 작곡가의 면모를 뽐낸 가운데 작곡가계 금풀이라는 신동엽의 우스갯소리가 모두를 배꼽 잡게 만들었다는 후문. 더 나아가 주영훈은 나에게 악플 달리는 이유 안다라며 셀프 진단에 나서는 등 레벨이 다른 악플계 시조새포스를 발산했다. 타의 추종을 불허한 주영훈의 활약은 악플의 밤’ 10회 방송에서 확인할 수 있다.

 

 

 

내가 읽어 내가 날려 버리는 악플 낭송쇼 JTBC2 ‘악플의 밤’ 10회는 오는 30() 저녁 8시 방송된다.

 

정다운 기자 정다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스타저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메일로 보내기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스타화보
AOA 설현, 에너제틱 돋보이는 화보 ‘눈길’
메인사진
AOA 설현이 나이키 코리아 에어 맥스 캠페인 모델에 발탁되며 에너제틱함이 ... / 조은설 기자
배우 정해인, 무드 있는 감성 화보로 에스콰이어 3월호 커버 장식!
메인사진
정해인은 밝은 컬러의 의상과 가벼운 소재감을 가진 착장으로 봄의 기운을 ... / 조은설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