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연예
‘놀면 뭐하니?-뽕포유’ 유산슬, 데뷔 전 팬과 약속 지켰다!
‘트로트 가수 지망생 →어엿한 가수’ 자기 발로 금의환향!
기사입력: 2020/01/10 [14:50] 최종편집:
트위터 페이스북

 

MBC ‘놀면 뭐하니?-뽕포유가 낳은 트로트 샛별 유산슬이 데뷔 전 찾았던 장소를 다시 찾는다. 트로트 가수 지망생이었던 그가 1집 활동을 성황리에 끝낸 가수가 되어 특별한 장소에 금의환향한다고 해 궁금증을 자아낸다.

 

 

 

오는 11일 방송되는 MBC ‘놀면 뭐하니?-뽕포유’(연출 김태호)에는 유산슬이 데뷔 전 약속을 지키기 위해 특별한 장소를 찾는 모습이 그려진다.   

 

 

 

유산슬은 팬의 졸업식에 참석해 화제를 모은 아이유 선배의 뒤를 이어 특급 팬 사랑을 뽐냈다. 유산슬은 최근 1집 공식 활동을 마치자마자 데뷔 전 팬과의 약속을 지키기 위해 어디론가 향했다. 이는 그가 데뷔 후 처음으로 자기 결정에 따른 행보라는 점에서 이목을 집중시킨다.

 

 

 

 

한 건물에 들어선 유산슬은 데뷔 전을 떠올리며 감회에 젖은 듯의미가 깊다. 나를 키워주신.."이라며 소감을 밝혔다.

 

 

 

유산슬이 찾은그곳은 데뷔 앨범 뽕포유를 준비하던 당시 사랑의 재개발신나는 버전과 애타는 버전을 두고 고민하던 무렵 찾아, 수록곡 선정 도움은 물론 에너지를 듬뿍 받았던 노래교실 현장이었다.

 

 

 

노래교실 뒤 편에 도착한 유산슬은 교실에서 자신의 히트곡 '합정역 5번 출구'가 흘러나오자 환풍기 구멍으로 내부 상황을 몰래 보는 등 들뜬 마음을 감추지 못했다고 해 웃음을 유발한다.

 

 

 

이윽고 유산슬은 '합정역 5번 출구' 2절 시작과 함께 노래교실에 등장해 라이브 무대를 직접 선보인 후 "100일 조금 넘는 시간 활동을 마치고 다시 인사를 드리러 왔습니다. 유산슬입니다"라며 꾸벅 인사를 해 노래교실 현장을 열광하게 만들었다고 해 기대감을 키운다.

 

 

 

유산슬이 데뷔 전 약속을 잊지 않고 노래교실 현장을 찾은 만큼, 노래교실을 가득 채운 회원님들 역시 유산슬이 트로트 가수 지망생일 때나 1집 활동을 성황리에 마친 지금이나 한결같은 환호성과 응원으로 그를 감동하게 만들었다고 해 웃음을 자아낸다.

 

 

 

유산슬은 '사랑의 재개발2' 라이브 무대, 굿즈 전달까지 미니 팬미팅급(?) 시간을 보낸 후 어머님 회원님이 전달한 꽃다발, 말린 감 등 사랑이 듬뿍 담긴 선물을 감사히 받은 뒤 큰절까지 올렸다는 전언이다.

 

 

 

트로트 영재가 어엿한 트로트 가수로 성장해 특별한 장소를 다시 찾는 훈훈한 이야기는 오는 11일 토요일 저녁 630분에 방송되는 놀면 뭐하니?-뽕포유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한편 놀면 뭐하니?’는 고정 출연자 유재석을 중심으로 시작된 릴레이 카메라’, 드럼 신동 유재석의 유플래쉬’, 트로트 신인 가수 유산슬의 뽕포유까지, 릴레이와 확장을 기반으로 다양한 프로젝트를 선보이며 안방의 사랑을 받고 있다.

 

 

 

정다운 기자 정다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스타저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메일로 보내기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놀면 뭐하니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스타화보
김요한, 우월한 교복핏+청량미소 순정만화 비주얼 과시!
메인사진
(스타저널=조은설 기자) 가수 겸 배우 김요한이 최근 신규 모델로 광고촬영 ... / 조은설 기자
엔플라잉, 보헤미안 매력 담긴 화보 공개
메인사진
밴드 엔플라잉이 보헤미안 스타일의 매력이 담긴 화보를 공개했다. 엔플라잉 ... / 정다운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