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연예
‘낭만닥터 김사부 2’ 한석규의‘찐 열연’퍼레이드!
독보적인‘연기 神’의 압도적 카리스마!
기사입력: 2020/01/18 [12:43] 최종편집:
트위터 페이스북

 

 

“‘김사부 신드롬의 핵심은 다름 아닌 한석규!”

 

SBS ‘낭만닥터 김사부 2’ 한석규가 대체불가-비교불가-반박불가 연기 다운 압도적인 카리스마와 연기력으로 월화 안방극장을 압도하고 있다.

 

SBS 월화드라마 낭만닥터 김사부 2’(극본 강은경/ 연출 유인식 이길복/ 제작 삼화네트웍스)는 지방의 초라한 돌담병원을 배경으로 벌어지는 진짜 닥터이야기. 이와 관련 낭만닥터 김사부 2’ 시청률 파죽지세 질주의 일등공신 한석규는 우리의 김사부를 범접할 수 없는 연기력으로 표현하며, ‘연기 본좌의 면모를 입증하고 있다. 한석규가 본명이 부용주인, 한때 신의 손이라 불리었던 괴짜 천재 의사 김사부 역을 맡아 낭만닥터 김사부 1’에 이어 시즌 2에서도 김사부 신드롬을 이끌어내고 있는 것. 한석규는 묵직한 저음 보이스와 또렷한 발성, 화통한 특유의 웃음 톤, 탄탄한 내공의 연기력으로 김사부를 살아 숨 쉬게 만들며 독보적인 캐릭터를 완성하고 있다.

▲ SBS 월화드라마 '낭만닥터 김사부2'의 주인공인 배우 한석규     © 정다운 기자


무엇보다 한석규는 의사로서의 굳건한 소명의식과 사람다움에 대한 올곧은 명분을, 통쾌하게 내지르는 사자후속에 담아 돌직구로 던지며 김사부 카리스마를 분출하고 있다. 한석규는 그 사람이 누구든 어떤 일을 하고 어떤 위치의 사람이든 나한텐 그냥 환자일 뿐이야. 살린다, 무슨 일이 있어도 살린다!”라며 의사로서 가지는 책임감과 사명감을 내세우는가하면, 환자의 목숨보다 뒷일을 먼저 걱정하는 박민국(김주헌)에게 살릴 수 있겠습니까! 라고 물어야지!”라며 심장을 관통하는 카리스마를 뿜어내 시청자들을 숨죽이게 했다.

 

특히 한석규는 괜히 신의 손이 아니다라는 극중 장기태(임원희)의 설명처럼, 위급한 환자의 생명을 살리기 위한 대범한 판단력, 그리고 파격적인 수술법도 완벽하게 마무리하는 절대적인 수술 솜씨 등 신의 경지에 오른 의술을 진정성 있게 그려내고 있다. CT조차 없이 데미지 컨트롤로 위급환자의 상태를 정확하게 파악하고, 환자의 위치를 바꿔 매의 눈으로 인터코스탈 베슬을 알아내는 가하면, 누워있는 환자의 수술 부위에 직접 손을 넣어 오픈 하트 마사지로 심장을 다시 움직이게 만드는 등 여느 메디컬 드라마에서는 접할 수 없는 신의 손다운 행보를 가감 없이 연기해 찬탄을 얻고 있다.

 

더욱이 한석규는 낭만닥터라는 타이틀에 걸맞게 능청스러움과 여유 가득한 농담으로 김사부 특유의 낭만을 일궈내 극찬을 부르고 있다. 국방장관 수술을 박민국이 집도하는 것에 서우진(안효섭)이 격하게 반항하자 덕분에 쉴 수 있고 좋구만이라며 웃어 보이고, 오명심(진경)이 박민국과 도윤완(최진호)의 행태에 흥분하자 손가락으로 자신의 입을 닫으면서 위기를 기회를 역전시키려면 도윤완이 전혀 고려하지 못한 걸 움직여야 해요라고 여유를 보였다. 또한 서우진을 향해 이걸 전문용어로 개멋부린다고 하지. 다른 말로 낭만이라 그러고...”라는 말과 함께 호쾌한 웃음을 터트려 낭만의 진수를 제대로 일깨우고 있다.

 

그런가하면 한석규는 청춘 닥터차은재(이성경)와 서우진을 때로는 따스한 인간미로, 때로는 엄한 가르침으로 대하는 낭만적인 감성으로 보는 이들에게 묵직한 여운을 선사하고 있다. 엉뚱하게 지식적인 부분을 배우려는 차은재에게 무슨 개똥 씹어 먹는소리야라고 혼을 내는데 이어, 울렁증을 극복하지 못하자 환자 죽일 일 있어? 의사를 때려 쳐!”라고 호통을 쏟아내더니만, 별다른 칭찬 없이 니 첫 번째 환자잖아라며 차은재를 인정, 인간미를 더욱 빛나게 했다. 또한 안타까운 사연으로 인해 돈을 쫓을 수밖에 없는 서우진에게는 너 왜 자꾸 오바해? 어차피 너 여기서 일주일만 있기로 한 거 아니었어?”라고 직설적으로 내뱉다가도 돈을 건네며 농담으로 서우진의 긴장감을 누그러뜨리는 등 남다른 가르침을 보였다. 이처럼 김사부를 전무후무한 캐릭터로 완성시킨 한석규의 내공력 깊은, 울림 있는 혼연일체 연기가 안방극장을 낭만 물결로 휘감고 있다.

 

제작사 삼화네트웍스 측은 한석규가 아닌 다른 어떤 누구도 우리의 김사부를 대신할 수 없다. 지금까지 쌓아온 모든 연기 내공을 분출시켜 김사부를 완성하고 있는 셈이라며 대한민국 안방극장에 따스한 위로와 힐링, 심장을 저격하는 촌철살인 메시지를 전하는 김사부 한석규에게 많은 응원과 지지를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한편 SBS 월화드라마 낭만닥터 김사부 2’ 5회는 오는 20() 940분에 방송된다.

정다운 기자 정다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스타저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메일로 보내기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스타화보
AOA 설현, 에너제틱 돋보이는 화보 ‘눈길’
메인사진
AOA 설현이 나이키 코리아 에어 맥스 캠페인 모델에 발탁되며 에너제틱함이 ... / 조은설 기자
배우 정해인, 무드 있는 감성 화보로 에스콰이어 3월호 커버 장식!
메인사진
정해인은 밝은 컬러의 의상과 가벼운 소재감을 가진 착장으로 봄의 기운을 ... / 조은설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