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연예
'안녕 드라큘라' 현실 공감 자극하는 티저 공개!!
서로 외면해왔던 ‘엄마와 딸’의 성장담
기사입력: 2020/01/23 [15:21] 최종편집:
트위터 페이스북

 

안녕 드라큘라가 가슴 뭉클한 감동과 따스한 공감을 선물할 첫 번째 이야기를 공개했다.

 

오는 217, 18일 방송 예정인 안녕 드라큘라’(연출 김다예, 극본 하정윤, 제작 드라마하우스) 측은 23, 현실 모녀로 변신한 서현과 이지현의 이야기가 담긴 3차 티저 영상을 공개했다. 엄마와 딸 사이 외면해왔던 진솔한 이야기, 그리고 이들의 성장담이 마음을 울리는 깊은 공감을 예고한다.

 

안녕 드라큘라는 인생에서 가장 외면하고 싶은 문제와 맞닥뜨린 사람들의 성장담을 담는다. 3개의 옴니버스로 구성된 안녕 드라큘라는 엄마에게 무조건 져 온 딸 안나(서현 분)와 딸한테만은 확실히 이겨온 엄마 미영(이지현 분), 꿈과 현실 사이에서 고민하는 인디밴드 보컬 서연(이주빈 분), 금수저 지형(서은율 분)과 눈칫밥 먹으며 자라온 아이 유라(고나희 분)의 특별한 우정 이야기가 어우러진다. 다채로운 성장담을 그려낼 서현, 이지현, 이주빈, 고나희, 서은율의 조합에 오만석, 지일주, 이청아가특별출연해 힘을 더한다.

 

▲ JTBC 새 드라마 '안녕 드라큘라'의 티저영상화면     © 정다운 기자


공개된 3차 티저 영상에는 안나와 미영의 서로를 향한 감정이 고스란히 담겨 있다. 애써 감춰왔던 속마음이 터져 나오는 순간, ‘엄마와 딸사이의 이야기가 본격적으로 시작된다. “엄마도 내 눈치 좀 봐줘. 난 평생 엄마 눈치 보고 살았는데라는 안나에게 미영은 내가 죄인이지. 잘되면 다 네가 잘한 거고, 못 되면 다 내 탓이지라며 서운한 마음을 내비친다. 답답함을 숨기고 살아온 착한 딸안나는 몰래 눈물을 흘리고, 딸과 매번 부딪치는 미영 역시 속상하긴 마찬가지. 미영과 안나는 결국 참아왔던 감정을 폭발시킨다. 서로를 너무나도 잘 알기에 자꾸만 어긋나게 되는 두 모녀의 이야기 위로 이제는 그만 착하고 싶은 그녀들과, 이제는 쉬고 싶은 그녀들의 미뤄두었던 이야기라는 문구가 이어진다. 과연 이 모녀에게 어떤 비밀이 있는 것인지 이들의 내밀한 이야기에 궁금증을 높인다. 여기에 엄마는 이런 나라도 좋아?”라며 진심을 드러낸 안나가 미영의 뒷모습을 향해 엄마라고 소리치는 엔딩은 뭉클한 감동을 자아낸다.

 

차근차근 필모그래피를 쌓으며 연기력을 인정받고 있는서현은 안녕 드라큘라에서 말할 수 없는 비밀을 간직한 착한 딸 안나로 분해 한층 성숙한 연기를 선보인다. 초등학교 교사 안나는어른들에게 상처받은 아이들을 감싸 안아주는 따뜻한 마음을 지녔다. 엄마에게 있는 그대로인정받기 위해 애써온 안나가 마침내 미뤄두었던 이야기를 꺼내며 두 사람 사이에는 균열이 일어난다.

 

어떤 역할이든 자신만의 색과 개성으로 표현해내는연기파 배우 이지현은 자기애의 화신인 엄마 미영역을 맡아 서현과 특별한 호흡을 맞춘다. 드라마 작가인 그녀는 하나뿐인 딸 안나가 평탄한 삶을 살게 하고자 최선을 다해 살아온 인물. 어느 날부터 멀어지기 시작한 엄마와 딸이 서로의 진심을 마주하면서, 두 사람 사이에 폭풍우 같은 시간이 지나간다. ‘현실 모녀로 변신해 내면의 어두운 상처부터 폭발하는 감정까지 섬세하게 그려낼 서현과 이지현의 연기가 벌써부터 기대심리를 자극한다.

 

티저영상이 공개되자 각종 SNS와 포털사이트에서도 뜨거운 반응이 쏟아졌다. “서현 대사에 나도 모르게 울컥했다”, “서현-이지현 진짜 엄마와 딸 사이 같다”, “마지막 엄마한 마디 여운 남는다”, “대사가 너무 공감됨”, “서현 캐릭터랑 정말 잘 어울린다”, “다른 이야기들은 어떨지 궁금하다”, “슬프면서도 따뜻함”, “루왁인간부터 JTBC 드라마 페스타 작품은 믿고 본다등의 반응이 이어졌다.

 

드라마 페스타는 드라마(DRAMA)와 축제(FESTA)의 합성어로 소재, 장르, 플랫폼, 형식, 분량에 구애받지 않고 다채로운 드라마를 선보이려는 JTBC의 단막극 브랜드의 이름이다. 2017알 수도 있는 사람을 필두로 힙한 선생’, ‘한여름의 추억’, ‘탁구공’, ‘행복의 진수등 발칙한 상상력의 완성도 높은 단막극을 선보이며 화제를 불러일으켰다. 2019-2020 첫 라인업으로 선보였던 루왁인간’(연출 라하나, 극본 이보람) 역시 웰메이드호평과 함께 화제를 불러일으켰고, 옴니버스 형식의 단막극 안녕 드라큘라에도 관심이 쏠리고 있다.

 

한편, 2부작으로 구성된 안녕 드라큘라아름다운 세상’, ‘내 아이디는 강남미인의 프로듀서 및 언터쳐블’, ‘판타스틱의 조연출로 활약한 김다예 감독과 2018 JTBC 극본공모 출신 신예 하정윤 작가가 의기투합해 기대를 모으고 있는 작품. 오는 217()18() 930분에 방송된다.

정다운 기자 정다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스타저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메일로 보내기
 
스타화보
AOA 설현, 에너제틱 돋보이는 화보 ‘눈길’
메인사진
AOA 설현이 나이키 코리아 에어 맥스 캠페인 모델에 발탁되며 에너제틱함이 ... / 조은설 기자
배우 정해인, 무드 있는 감성 화보로 에스콰이어 3월호 커버 장식!
메인사진
정해인은 밝은 컬러의 의상과 가벼운 소재감을 가진 착장으로 봄의 기운을 ... / 조은설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