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연예
‘스토브리그’ 이팀장의‘레이더 풀가동’현장 포착!
막강 드림즈“이번엔 또 무슨 사건이 터지는 거야?!”
기사입력: 2020/02/06 [14:55] 최종편집:
트위터 페이스북

 

저 촉, 선 넘었습니다!!”

 

SBS ‘스토브리그남궁민과 박은빈이 극과 극 분위기가 감도는, ‘치열한 핑퐁 투 샷을 선보였다.

 

지난 1213일 첫 방송을 시작한 SBS 금토드라마 스토브리그’(극본 이신화/연출 정동윤/제작 길픽쳐스)는 팬들의 눈물마저 마른 꼴찌팀에 새로 부임한 단장이 남다른 시즌을 준비하는 뜨거운 겨울 이야기를 담은 돌직구 오피스 드라마’. 남궁민과 박은빈은 각각 드림즈 신임단장 백승수 역과 국내 최초 여성이자 최연소 운영팀장 이세영 역을 맡아, ‘사이다보다 더 속 시원한 카타르시스 콤비로 대활약하며 스토브리그광풍을 주도하고 있다.

 

▲ SBS 드라마 '스토브리그'에 출연중인 배우 남궁민과 배우 박은빈     © 정다운 기자

 

지난 1일 방송된 스토브리그’ 13회에서 백승수(남궁민)는 자신이 트레이드했던 임동규(조한선)를 다시 드림즈로 재영입 할 의사를 보여 궁금증을 증폭시켰던 바 있다. 바이킹스 김종무(이대연) 단장과의 협상이 남은 시점에서 백단장이 과연 바이킹스와 드림즈가 서로 윈윈 할 수 있는 비장의 카드를 내밀 수 있을지 귀추가 주목되고 있다.

 

이와 관련 남궁민과 박은빈이 서로 다른 반응을 보이고 있는 치열한 핑퐁 투 샷이 포착돼 눈길을 사로잡고 있다. 극중 단장실에서 회의를 하던 백승수와 이세영(박은빈)어떠한 말이후 순간적으로 어색함을 드리우는 장면. 백승수는 정곡을 찔린 듯 순간적으로 멈칫한 얼굴을, 이세영은 백승수 단장의 표정을 하나하나 읽으려는 듯 초집중한 모습을 보인다. 과연 좋고, ‘행동력 빠른이팀장이 대화 도중 캐치한 백단장이상 시그널은 무엇인지, ‘한 발짝친밀해졌던 돌직구 콤비는 다시 도돌이표 관계로 돌아설지 궁금증이 증폭되고 있다.

 

남궁민과 박은빈은 이 장면에서 자신의 생각은 숨긴 채 서로를 탐색해야 하는 백승수와 이세영의 감정을 표현해야 했던 상태. 촬영이 진행되면서 척하면 착하는 호흡을 다져왔던 남궁민과 박은빈은 등장과 동시에 각자의 캐릭터에 빠져들기 위해 대본을 정독하고, 서로 대사를 맞춰보며 연습을 거듭했다. 리허설 후 정동윤 감독과 함께 다양한 의견을 조율하며 미세한 감정변화에 빠져들 수 있는 장면을 만들기 위해 열정을 불태운 남궁민과 박은빈은 역시나 찰떡궁합의 호흡으로 스피디하게 장면을 완성, “역시 드림즈다라는 박수를 끌어냈다.

 

제작진은 남궁민과 박은빈은 스토브리그를 이끄는 중심축으로, 극에 개연성을 부여하는 존재감을 발산하며 맹활약을 펼쳐왔다남은 스토브리그에서는 무엇을 상상하든 상상 그 이상의 전개가 펼쳐진다. 끝까지 많은 기대를 부탁드린다라고 전했다.

 

한편 SBS ‘스토브리그’ 14회는 오는 7() 10시에 방송된다.

정다운 기자 정다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스타저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메일로 보내기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스타화보
AOA 설현, 에너제틱 돋보이는 화보 ‘눈길’
메인사진
AOA 설현이 나이키 코리아 에어 맥스 캠페인 모델에 발탁되며 에너제틱함이 ... / 조은설 기자
배우 정해인, 무드 있는 감성 화보로 에스콰이어 3월호 커버 장식!
메인사진
정해인은 밝은 컬러의 의상과 가벼운 소재감을 가진 착장으로 봄의 기운을 ... / 조은설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