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영화
'질투의 역사' 10년만의 재회로 시작된 ‘판도라의 상자’ 영상 대공개!
질투가 불러온 파격적 사건의 실체는?!
기사입력: 2019/03/07 [19:49] 최종편집:
트위터 페이스북

     

 

(스타저널=조은정 기자오는 3월 14일 개봉을 앞둔 영화 <질투의 역사>가 다섯 남녀의 엇갈린 사랑과 질투가 불러온 그날 밤의 진실을 담은 ‘판도라의 상자’ 영상을 공개해 파격적인 영상미와 연기력으로 관객들의 호기심을 증폭시키고 있다.

 

이번에 공개된 영상을 통해 비밀에 싸인 여자 ‘수민’ 역을 맡은 남규리의 파격적인 연기 변신을 엿볼 수 있어 화제를 모은다. “묻고 싶었다, 왜 그랬냐고. 이 모든 것이 질투 때문이었다”라는 강렬한 독백과 함께 짙은 립스틱을 바르는 남규리의 의미심장한 표정이 긴장감을 감돌게 하는 가운데, 세상에서 가장 순수하게 웃고 있던 과거의 모습이 드러나며 과연 지난 10년 동안 그녀에게 어떤 일이 있었는지 궁금증을 자극한다.

 

한편 10년 만에 다섯 남녀가 재회한 그날 밤, 수민과 오랫동안 알고 지낸 ‘원호’(오지호)와 ‘진숙’(장소연), ‘홍’(김승현), ‘선기’(조한선)를 통해 베일에 싸여있던 진실이 차츰 밝혀지기 시작한다. 사랑과 질투, 증오로 뒤엉켰던 다섯 남녀의 10년의 역사가 한눈에 보여지며, 마지막으로 피를 뒤집어쓴 채 허공을 응시하는 남규리의 충격적인 비주얼이 시선을 압도하며 가장 뜨겁고 잔인한 반전을 예고한다.

 

영화 <질투의 역사>는 인간의 가장 보편적인 감정인 ‘질투’를 소재로 한 미스터리 멜로로 <순애>(2016)와 <길>(2017)로 각각 제21회 부산국제영화제, 제18회 전주국제영화제에 초청되며 연출력을 인정받은 정인봉 감독의 신작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또한 여기에 남규리, 오지호, 장소연, 김승현 등 베테랑 배우들의 완벽한 호흡과 파격적인 변신을 펼쳐, 오는 3월 극장가에 신선한 충격을 선사할 것으로 기대된다.

 

누구나 번쯤 겪어봤을 감정 ‘질투’를 소재로 해 올봄 극장가를 사로잡을 미스터리 멜로 <질투의 역사>는 오는 3월 14일 개봉할 예정이다.

 

[스타저널 조은정 기자] 보도자료 및 취재요청 star-press@naver.com

조은정 기자 조은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스타저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인쇄하기메일로 보내기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배너
배너
배너
광고
스타화보
[스타HD] 공승연, 촬영장에서 동생들이 배려해줘 든든!!
메인사진
(스타저널=조은정 기자) ‘조선혼담공작소 꽃파당'제작발표회가 16일 ... / 조은정 기자
[스타HD] 공효진 X 김지석, 하뚜?하뚜!♥
메인사진
(스타저널=조은정 기자) KBS 2TV 새 수목드라마 ’동백꽃 필 무렵‘ 제 ... / 조은정 기자
[스타HD] 황민현, 설렘 유발 '달달' 눈빛!
메인사진
(스타저널=조은정 기자) 29일 오후 서울 구로구 디큐브아트센터에서 열린 뮤 ... / 조은정 기자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