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연예
‘유령을 잡아라’ 문근영, 비상사태 징계위원회 긴급 소환
‘근심+걱정’ 문근영 vs ‘노심초사’ 김선호, 숨멎주의보
기사입력: 2019/10/28 [13:35] 최종편집:
트위터 페이스북

 

tvN ‘유령을 잡아라문근영이 징계위원회에 긴급 소환된다. 김선호의 불안한 눈빛 속 경찰청 고위 인사들 앞에 나선 문근영의 근심 어린 표정이 포착돼 궁금증을 자극시킨다.

 

 

 

역대급 코믹 콤비로 불리는 문근영-김선호의 몸을 사리지 않는 열연과 찰떡 같은 버디케미로 방송 첫 주 만에 최고 시청률 4.9%를 달성하며 입소문 행진을 이어가고 있는 tvN 월화드라마 유령을 잡아라’(연출 신윤섭/극본 소원-이영주/제작 로고스필름/기획 스튜디오드래곤) 측이 28() 3화 방송에 앞서 비상사태를 맞은 문근영(유령 역)의 모습을 공개했다.

 

 

▲ tvN 드라마 '유령을 잡아라'에 출연중인 배우 문근영과 김선호     © 정다운 기자

 

 

지난 방송에서 문근영-김선호(고지석 역)은 지하철 경찰대 상극콤비 플레이를 본격적으로 시작하며 시청자들의 관심을 집중시켰다. 두 사람이 마약 밀매 사건을 일망타진하며 첫 공식 미션부터 통쾌한 카타르시스를 선사한 것. 이에 역대급 꿀잼을 선사하는 문근영-김선호가 선보일 활약과 파트너 케미에 대한 기대를 한층 높였다.

 

 

 

공개된 스틸 속 문근영은 그 동안의 천진난만한 표정을 지우고 한껏 굳은 표정으로 근심 걱정에 쌓여있어 시선을 강탈한다. 잔뜩 움츠린 어깨와 고뇌에 찬 표정 속에 초조함과 불안함이 담겨있어 엄숙하고 삭막한 징계위원회 분위기를 엿보게 한다.

 

 

 

특히 문근영을 바라보는 김선호의 모습이 이목을 집중시킨다. 상황이 좋지 않은 듯 어두운 표정과 불안한 눈빛으로 안절부절못해 위기감을 절로 고조시킨다. 앞서부터 김선호는 열심히 하지 마세요라며 온갖 사건사고 속에서 피해자만 바라보는 진격의 문근영을 뒷수습해온 바. 과연 지하철 경찰대 첫 입사와 동시에 문근영이 궁지에 빠진 것인지 그의 운명에 뜨거운 관심이 쏠린다.

 

 

 

본 장면의 촬영 현장은 그 어느 때보다 진지했다. 문근영은 리허설에서부터 캐릭터에 완벽 몰입하며 복잡한 감정선을 고밀도 연기로 쏟아내 현장 스태프들의 감탄을 이끌어냈다는 후문. 특히 걱정스러운 기색이 역력한 김선호와 대비되는 문근영의 모습이 더욱 긴장감을 유발시켰다고 전해져 본 방송에 대한 궁금증을 자극시킨다.

 

 

 

tvN ‘유령을 잡아라제작진은 문근영이 지하철 경찰대 입사부터 극한 위기에 처한다고 운을 뗀 뒤 특히 극한신참 문근영과 함께 그를 구하기 위해 발 벗고 나선 허당반장 김선호의 하드캐리 활약이 펼쳐질 예정이니 본 방송을 절대 놓치지 마라고 당부했다.

 

 

 

한편 tvN ‘유령을 잡아라첫차부터 막차까지, 시민들의 친숙한 이동 수단 지하철을 지키는 지하철 경찰대가지하철 유령으로 불리는 연쇄살인마를 잡기 위해 사건을 해결해가는 상극콤비 밀착수사기.오늘(28) 9 30유령을 잡아라’ 3화가 방송된다.

 

정다운 기자 정다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스타저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메일로 보내기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스타화보
김요한, 우월한 교복핏+청량미소 순정만화 비주얼 과시!
메인사진
(스타저널=조은설 기자) 가수 겸 배우 김요한이 최근 신규 모델로 광고촬영 ... / 조은설 기자
체리블렛, 6일 오후 6시 ‘알로하오에 (Aloha Oe)' 발매.. ‘설렘 가득 댄스곡’
메인사진
체리블렛의 소속사 FNC엔터테인먼트는 컴백을 하루 앞둔 5일 공식 SNS를 통 ... / 조은설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