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연예
‘포레스트’ 조보아, ‘쿨워터 진동’첫 포스 공개!
정의구현 실천‘강강약약(强强弱弱) 외과의사’정영재 역!
기사입력: 2020/01/15 [14:10] 최종편집:
트위터 페이스북

 

이 언니 포스 심상치 않다!

 

포레스트조보아가 쿨워터 진동을 뿜어내는, ‘에이스 외과의사정영재로 변신한 첫 자태가 공개됐다.

 

오는 29일 첫 방송을 앞둔 KBS 2TV 새 수목드라마 포레스트’(극본 이선영 /연출 오종록 /제작 IHQ, 스타포스, 가지콘텐츠)는 심장 빼곤 다 가진 남자와 심장 빼곤 다 잃은 여자가 신비로운 숲에서 만나 자신과 숲의 비밀을 파헤쳐 가는 강제 산골 동거 로맨스드라마다.

 

▲ KBS2TV '포레스트'에 출연중인 배우 조보아     © 정다운 기자


조보아는 포레스트에서 거침없고 시원시원한 성격으로 강자에게 강하고 약자에게 약한, 정의구현을 실천하는 외과의사 정영재 역을 맡았다. 매사를 적극적으로 임하는 오지랖으로 어디에서나 존재감을 드러내는 인물. 하지만 어린 시절 가족에 대한 정신적 트라우마가 예고도 없이 때때로 엄습하면서, 극에 희비를 불어넣는다.

 

이와 관련 조보아가 프로페셔널함으로 중무장한 첫 자태가 포착돼 이목을 집중시키고 있다. 극중 정영재가 수술을 앞두고 소울 충만한 춤사위로 긴장을 푸는 장면. 정영재는 스크럽복으로 갈아입으면서 흘러나오는 음악에 맞춰 무아지경 댄스를 선보이며 의국 복도를 한순간에 댄스 스테이지로 탈바꿈시킨다. 이어 환복을 마치고 머리를 질끈 묶은 정영재는 환자와 마주하자 의국에서와는 180도 다른 진지한 면모를 보인다. 180도 다른 에이스 외과의 정영재의 활약이 관심을 모으고 있다.

 

조보아가 쿨한 언니 포스를 풍긴 장면은 서울시 강서구에 위치한 한 종합병원에서 진행됐다. 조보아는 첫 촬영에 대한 기대감과 설렘을 드러내듯 특유의 밝은 기운을 뿜으며 현장에 등장, 활기찬 기운을 전했다. 이어 역동적인 동선을 위해 수십 번의 리허설을 진행하면서도 웃음을 잃지 않던 조보아는 촬영이 시작되자 고도의 집중력을 발휘, 시시각각 변화하는 표정과 제스처를 세심하게 신경 쓰며 캐릭터를 표현, 현장의 몰입도를 높였다.

 

조보아는 기대 반 설렘 반으로 촬영장에 왔는데 웃음이 끊이지 않아 너무 재미있었다. 사실 어렸을 적 막연하게 꿈꾸던 꿈 중 하나가 의사였는데 의사 역을 맡게 돼서 설렘이 크다정영재는 굉장히 명랑한 아이지만 사실은 큰 아픔을 가지고 있는 친구이다. 회가 진행될수록 성장을 거듭할 정영재와 포레스트에 기대와 사랑 부탁드린다고 드라마에 임하는 소감을 전했다.

 

제작진 측은 조보아가 첫 촬영부터 맞춤옷을 입은 듯 정영재를 표현해내며 제작진의 기대감을 200% 만족시켰다데뷔 후 처음으로 의사 역에 도전, 보는 이들의 마음을 치유할 조보아의 활약에 많은 관심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한편 KBS 2TV 새 수목드라마 포레스트는 오는 129일 밤 10시에 첫 방송된다.

정다운 기자 정다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스타저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메일로 보내기
 
스타화보
AOA 설현, 에너제틱 돋보이는 화보 ‘눈길’
메인사진
AOA 설현이 나이키 코리아 에어 맥스 캠페인 모델에 발탁되며 에너제틱함이 ... / 조은설 기자
배우 정해인, 무드 있는 감성 화보로 에스콰이어 3월호 커버 장식!
메인사진
정해인은 밝은 컬러의 의상과 가벼운 소재감을 가진 착장으로 봄의 기운을 ... / 조은설 기자